달큰한 겨울무로 아삭한 무생채 만들기

(0 reviews)
달큰한 겨울무로 아삭한 무생채 만들기
  • 난이도: 초보 people
  • 요리시간: 60분
  • 등록일시: 18/09/27 02:13

본 레시피 콘텐츠는 “다음” 블로거 “맘앤쿡”님의 블로그에서 robots.txt 규약에 따라 자동 수집된 결과입니다. 
원문보기 : http://blog.daum.net/oriond/2068
더 이상 노출을 원하지 않으실 경우 이메일 hello@dolly.market로 연락주시면 바로 삭제해드립니다.

재료 (1인분)

  • 상품 준비중
  • 상품 준비중
  • 상품 준비중
  • 상품 준비중
  • 상품 준비중
  • 상품 준비중
  • 상품 준비중
  • 상품 준비중
  • 상품 준비중
  • 상품 준비중

요리방법 (1인분)

 

 

 

 

무생채, 겨울무로 만들며 아삭하고 달아요.

 

안녕 하세요.

 

벌써라는 말이 무색하게도 세월이 유수처럼 흘러갑니다.

아직, 아이들 봄 방학이라 분주하게 움직이고 있는데요.

아마~~~다음 주 이 맘때면 아침부터 분주한 하루가 또 시작되겠죠.

 

 

새 학기가 시작되기전, 아이들과 추억 만들고, 책 많이 읽으러 도서관도 다니고

이래저래 잘 챙기고 했는데, 늘..지나고나면 아쉬움이남아요.

 

 

.

 

달큰한 겨울무로 아삭하게 무생채 만들어 보아요.

 

 

 

 

 

명절 지나고나서 이것저것, 먹을거리랑 동네 지인께서 무를 챙겨 주셨어요.

 

무는 그냥 생으로도 자주 먹는 편이라 특히, 저희집은 식후에 잘 챙겨 먹는답니다.

 

 

 

 

 

무 생채 하나만 있음 밥 비벼서 쓱쓱 먹으면 완전 꿀 맛이죠.

 

 

얄팍하게 썰어서, 채를 썰어주고

 

볼에 소금 툭툭 쳐서 절여주세요.

 

소금은 적당히 너무 많이 치면 짜요

 

 

 

 

 

 

저는 바로 물에 한 번 헹궈서 꼬옥..짤았어요

 

 

고춧가루 팍 넣고, 다진마늘, 소금(액젓 넣으면 맛나지만)저는 조선간장약간만

 

식초약간, 참기름은 바로 먹을것만 넣어요

 

 

감칠 맛을 내시는 분들은 설탕도 넣으시지만

 

저는, 단걸 별로 좋아하지 않아 안 넣었어요(매실청약간 넣어도 좋아요)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통깨 솔솔 뿌려주면 완성

 

저만 그런가요

 

무생채 만드는 날은 항상 비벼 먹게되네요.

 

 

그래서, 콩나물도 함께 무쳐보았어요.

 

 

굿밤 되시고, 내일 아삭한 겨울무로 무생채 담아 보시는 건 어떠세요.

 

보글보글, 된장찌개도 함께요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추운 계절을 따뜻하게 보내는 가장 간단한 방법의 다른 레시피도 확인해 보세요.

60 분 / 초보
rose_mary
60 분 / 초보
왜관아줌마 왜관아줌마

봄에 먹는 꼬막밥과 꼬막전

마늘,밀가루,식용유,불린쌀,홍고추,바지락,들기름,청홍고추 다진것,멸치,디포리,청양고추,청주,육수,조갯살,부침가루,꼬막,다시마

60 분 / 초보
줄리아 황정루요리
60 분 / 초보
까망이

Reviews (0)

Add Review

Add Review